고객상담 전화

  • 1899 - 6821

    무엇이든 물어보세요!

상담시간   AM 10:00 ~ PM 06:00
점심시간    PM 12:00 ~ PM 01:00

게시판 카테고리내에 베스트글을 모아 보실 수 있습니다.
[살림노하우] 햅쌀 잘 보관하는 법
배찌 2018-10-18 12:44:25 방문자 : 559

햅쌀로 갓 지은 따뜻한 밥 한그릇처럼 추운 날씨에 기운나게 하는 음식이 있을까. 


햅쌀은 유분과 수분이 적절하게 조화를 이뤄 맛과 영양이 우수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햅쌀의 맛과 영양을 오래 유지하기 위해서는 보관하는 방법이 중요하다. 


생활용품 전문기업 애경산업으로부터 햅쌀 관리법을 들어봤다. 애경산업 관계자는 “습하고 더운 여름철 벌레가 많이 생겨 쌀관리에 신경을 많이 쓰지만 여름철뿐만 아니라 가을과 겨울철에도 실내온도가 높으면 쌀벌레가 발생할 수 있으므로 사계절 꾸준한 관리가 중요하다”고 말했다.


◈ 햅쌀 보관시 피해야 할 3가지 직사광선, 습기, 냄새  ◈ 


쌀이 직사광선에 장시간 노출될 경우 빠르게 건조돼 금이 가고 그 사이로 전분이 빠져 나와 쉽게 상할 수 있으므로 서늘하고 어두운 곳에 보관해야 한다. 


또한 습기가 많은 곳은 피해야 한다. 쌀은 흡수력이 강해 수분을 머금게 되면 금방 눅눅해질 수 있으므로 건조한 곳에 보관해야 한다. 쌀을 퍼낼 때는 젖은 도구 사용을 자제하고 페트병이나 밀폐용기에 담아 보관하는 것이 좋다. 



냄새관리도 중요하다. 햅쌀을 실온에 보관할 경우 10일 정도가 적당하며 더욱 신선하게 보관하려면 냉장고에 보관하는 것이 좋다. 냉장보관 시에는 각종 음식 냄새가 쌀에 배일 수 있으므로 전용 탈취제를 이용해 냉장고의 불쾌한 냄새를 잡아주는 것이 좋다. 


◈  통마늘이나 말린 붉은 고추로 쌀벌레 예방 ◈ 


대표적인 쌀벌레인 ‘쌀도적’은 1년 이상 생존하며 한 달에 300~800개의 알을 산란해 생존율과 번식률이 뛰어나다. 


화랑곡나방은 햅쌀의 단백질과 비타민을 파괴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런 쌀벌레들은 쌀 안쪽에 알을 낳고 눈에 잘 띄지 않아 사전에 예방하는 것이 중요하다.


쌀벌레를 예방하려면 통마늘이나 말린 붉은 고추를 쌀과 함께 보관하면 된다. 통마늘의 알리신 성분과 말린 붉은 고추의 캡사이신 성분은 쌀벌레 예방에 도움이 된다. 쌀 20kg 기준으로 통마늘과 말린 붉은 고추를 3~4개 쌀 사이에 넣어주면 된다. 


쌀벌레퇴치에 탁월한 전용 퇴치 제품들도 시중에 나와있다. 곰팡이 방지 등의 기능도 겸비하고 있어서 일석이조다. 

출처 : 경향비즈